x

사이트맵

알림공간
복지 정보/자료 목록
복지 정보/자료
 >  알림공간 >  복지 정보/자료
장애인복지 관련 복지 정보와 자료, 소식들을 안내해드립니다.
목록 프린트
방통위, 장애인 맞춤형TV 보급 대상 전 시청각 장애인으로 확대
최혜령 22-05-13 17:54 7회 0건

시각·청각장애인용 맞춤형TV 지원 대상이 저소득층 여부와 관계 없이 전체 시각·청각장애인으로 확대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지난해 수립한 '소외계층 미디어 포용 종합계획'을 추진하기 위한 2022년 세부추진계획을 마련했다고 11일 밝혔다.

방통위는 13개 세부 주요내용에 대한 올해 예산을 162억6800만원으로 책정해 작년(127억6100만원)보다 27.5% 증액했다. 방통위는 장애인방송 고시 개정을 통해 한국수어방송 의무편성비율을 종전 5%에서 7%로 상향하고, 화면해설방송 재방송 편성비율은 30%에서 25%로 축소한다.

자막방송, 화면해설방송 등을 이용할 수 있는 비실시간방송(VOD) 제작 지원 대상을 지상파 4사 외에 종합편성채널(종편)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로 확대한다. 저소득층 중심이던 시각·청각장애인용 맞춤형TV 대상은 전체 시각·청각장애인으로 확대해 보급한다.

지원 방식도 일괄적으로 TV를 보급하는 데서 벗어나 이용권 제공 등 개별적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 이를 통해 33.8%인 누적보급률을 35%로 상향하는 목표를 달성을 계획이다.

방통위는 맞춤형 재난정보전달서비스 플랫폼 기술 개발에 착수하고, 개발 참여자간 협력을 위한 '이용자참여검증단(리빙랩)'을 구성·운영한다. 장애인단체가 직접 참여하는 '품질평가단'도 구성·운영한다.

아울러 인공지능(AI) 기반을 이용한 아바타수어 생성시스템을 개발하고, 2019년부터 추진해 온 음성-자막 변환시스템을 고도화하기 위해 청각장애인 3천500여 명을 대상으로 시범서비스를 실시한다.

한상혁 방통위원장은 "앞으로 장애인방송 제작지원 매체를 확대하고 새로운 디지털기술 이용과 미디어 활용도를 높여나감으로써 소외계층의 디지털격차를 해소하고 국민과 동행하는 디지털 미디어 복지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찬균  allopen@bokjinews.com


출처: 복지연합신문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프린트

마포장애인종합복지관
주소 03965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산로4길 35(성산동)
 대표전화 02-306-6212 | FAX 02-306-6215
Copyright© Mapo Community Rehabilitation Center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미르디자인